미래통합당 황교안-심재철-전희경-곽상도-송언석이 신종 코로나 '음성' 판정을 받았다

유로존's 뉴스


실시간 한국 뉴스 보기

미래통합당 황교안-심재철-전희경-곽상도-송언석이 신종 코로나 '음성' 판정을 받았다

G 유럽존s 0 28 0 0
심재철 원내대표(왼쪽), 황교안 대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와 심재철 원내대표, 전희경·곽상도·송언석 의원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황교안 대표 측은 이날 입장문에서 “어제 황교안 예비후보가 우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그 결과 오늘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황 후보는 당 대표이자 우한 코로나19 특위 위원장으로서 당 대책을 관장하는 등 역할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심재철 원내대표와 전희경·곽상도·송언석 의원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앞서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심 원내 대표 등은 전날 자진해 병원에서 검사를 받았다. 같은 날 황 대표도 “해당 인사와 접촉이 있었던 모든 주요 당직자의 감염 여부를 의료기관에서 검사토록 하는 절차를 안내했다”면서 검사를 받았다고 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최근글


새댓글


배너광고 문의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